검색

김포 지하철, 방화~김포 '한강선' 신설된다

홍철호 의원이 추진해온 지하철 5호선 김포 연장계획 정부가 받아들여

- 작게+ 크게

오경애 기자
기사입력 2018-12-19

▲ 서울 방화동과 김포를 지하철로 연결(24.2km)하는 '한강선(가칭) 신설'이 추진된다.      © 뉴스다임

 

 

▲ 자유한국당 홍철호 의원(경기 김포시을, 국토교통위원회)      © 뉴스다임

서울 방화동과 김포를 지하철로 연결(24.2km)하는 '한강선(가칭) 신설'이 추진된다.

 

국토교통부는 19일 그동안 ‘지하철 5호선 김포 연장’을 핵심사업으로 추진해온 국회 국토교통위 소속 홍철호 의원에게 “서울시 방화동(5호선 시종점)과 김포를 연결하는 지하철인 한강선(가칭) 신설을 계획하고 있다”고 보고했다. 홍철호 의원이 추진해온 지하철 5호선 김포 연장계획을 정부가 받아들인 것이다.

 

이어 국토부는 홍철호 의원에게 “한강선 신설을 위해 관계 지자체 협의 및 예비타당성 조사 등을 신속하게 추진하겠다”고 보고했다.

 
홍철호 의원은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예결산소위 의원으로 지하철 5호선 김포연장 등을 검토하기 위한 용역사업비 5억원을 내년도 정부예산에 반영시킨 바 있다.


특히 홍철호 의원은 지난 국토교통부 국정감사 및 정부예산안 심의 때 “연말에 발표 예정인 '2기 신도시 광역교통개선대책' 상 '김포-방화축의 광역철도 신설계획' 또는 '지하철 5호선의 김포연장계획'을 우선 반영해야 한다”고 적극 요청했다.

 

이에 국토부는 “2기 신도시 광역교통개선대책 수립 과정상 김포 지하철 사업의 추진을 면밀히 검토하겠다”고 약속했었다.

 

한편 국토부는 홍철호 의원에게 “김포(강화)-계양 고속도로의 예비타당성조사를 내년에 완료하겠다”고 보고해 김포 고속도로 사업도 본격 추진될 것으로 확인됐다. ‘김포-계양’ 구간은 계획 중이며  ‘강화-김포’ 구간은 아직 미정으로 검토 중에 있다.

 
홍철호 의원은 “그동안 지하철 김포 연장을 추진해온 사람으로서 이보다 더 큰 보람은 없다. 김포 모든 시민들의 값진 승리라고 생각한다”며 “국토교통위원으로서 김포 한강선 건설이 조속히 추진될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홍 의원은 ‘지하철 김포 연장’을 추진하지 못할 시에 ‘차기 총선에 불출마하겠다’는 배수의 진을 침과 동시에 지하철 김포 연장 등에 관련된 법안을 4건이나 대표발의하는 등 지하철 사업을 강력히 추진해온 바 있다.

 

지역 정치권에서 국토위 소속 홍철호 의원이 아니었다면 이번 ‘김포 한강선 신설 계획’이 사실상 결정되기 힘들었을 것이라고 이야기하는 이유다.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j/news_view.php on line 8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다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