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12월, 전력수급 차질없이 석탄발전 감축 시행

산업부, 최대 17기 가동정지·최대 46기 상한제약 시행

- 작게+ 크게

최정호 기자
기사입력 2021-01-11

산업통상자원부는 11일, 겨울철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이행을 위해 작년 12월 1일부터 석탄발전 감축을 차질없이 시행 중이라고 밝혔다.   

 

지난 12월, 한달 동안 석탄발전 최대 17기에 대한 가동정지와 함께 최대 46기의 상한제약(발전출력을 80%로 제한)을 시행했다고 덧붙였다.

 

이를 통해, 전체적으로는 석탄발전기 20∼25기를 가동정지하는 것과 실질적으로 동일한 효과가 있었던 것으로 분석된다.

 

특히, 산업부는 12월 석탄발전 감축운영을 통해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미세먼지 배출이 약 36% 감소한 426톤 줄어드는 효과가 있었으며, 계절관리제 시행 이전에 비해서는 미세먼지 배출이 약 60% 감소한 약 1,139톤을 저감하는 효과가 있었다고 밝혔다.

 

▲ 12월 전력수급 현황 자료제공 : 산업통상자원부   © 뉴스다임

 

이호현 산업부 에너지혁신정책관은 “지난주 기록적인 한파에도 안정적인 전력수급을 유지했다"며, "국민들께서 올 겨울을 따뜻하고 깨끗하게 보낼 수 있도록 전력유관기관(한전, 전력거래소, 발전사 등)과 함께 남은 겨울철 기간에도 안정적인 전력수급 관리에 최선을 다하는 동시에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최대한 노력해나가겠다”고 강조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다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