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사진에 담은 사연]꽃 피니 벌 날다

- 작게+ 크게

정주신 기자
기사입력 2017-04-03

 

▲ 매화꽃에 벌 앉다.      ©뉴스다임 정주신 기자

 

봄도 한 때

꽃도 한 때

벌도 한 때

 

이 한 때 놓치면

얻을 것을 잃지

 

인생도 그와 같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다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