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씨 없는 포도’가 출하됐다!

- 작게+ 크게

김규아 기자
기사입력 2017-08-30

강원도 양구에서 처음으로 씨 없는 청포도 청향출하돼 소비자를 찾아간다.

29
첫 출하된 ‘청향’ 청포도는 4년생 묘목에서 생산된 청포도로, 당도가 19~23브릭스에 달하고, 한 송이 무게가 250g가량이며, 생산 시기는 8월 말~9월 초순이다.

 

▲     © 뉴스다임


출하되는 상품은 2㎏들이 한 상자에 8송이 정도가 포장된다. 이번에 출하되는 계약물량은 2톤으로 납품가격은 2㎏ 한 상자 당 15천 원에 출하돼 소비자에게는 2만 원 정도에 판매될 예정이다.

양구지역에서 처음 생산된 청포도의 홍보를 위해 서울 양재 하나로마트와 경기 수원 하나로마트에서 30부터 다음 달 3까지 5일간 판촉행사가 열린다.


양구 산() 청포도는 동면 지석2리 조용순(53) 씨를 비롯한 3개 농가가 13,200에서 재배하고 있다.

조용순 씨는 “포도 묘목이 아직은 어려 수확량이 많지는 않지만 대부분 우체국 택배를 이용해 판매하고 있다며 “그렇지만 홍보를 위해 농협 하나로마트 등에도 납품하게 됐다고 말했다.

 

▲     © 뉴스다임


강원도농업기술원 박영식 박사는 “청향은 강원도에서 개발된 품종으로, 일반 포도보다 크기는 상대적으로 작지만 당도가 높고 맑은 청색을 띠어 어린이들이 좋아한다고 말했다.


() 관계자는 “양구 지역에서 처음으로 청포도를 재배해보니 타 지역에 비해 상품성이 좋아 경쟁력을 가질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며 “앞으로 재배면적을 확대해나가겠다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다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