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민주당 "당·정·청, 북핵 해결 공조...강력한 대응조치 필요"

- 작게+ 크게

김기철 기자
기사입력 2017-09-05

더불어민주당은 5일, 지난 일요일 감행한 북한의 핵실험과 관련 ··청은 북핵 문제 해결을 위해서는 북한이 스스로 대화 테이블에 나올 때까지 국제사회와 확고한 공조하에,강력하고 실제적인 대응조치들이 필요하다는 것에 공감하고 이를 위해 긴밀히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민주당 백혜련 대변인은 이날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긴급안보당정협의회 결과 브리핑을 통해 이같이 말하며 북한은 우리와 국제사회의 거듭된 경고와 유엔 안보리 결의를 정면으로 위반했다고 강도 높게 비판했다.

 

이뿐 아니라 한반도는 물론 국제사회의 평화와 안전에 대한 심각한 도전으로 과거와는 차원이 다른 엄중한 도발이라는 점에 인식을 같이했다고 말했다.

     

특히, 금번 핵실험이 과거보다 몇 배 더 강력한 위력을 보였다는 것과 북한 스스로가 ICBM 장착용 수소탄 실험이라고 주장했다는 점에서 매우 우려스러운 상황으로 평가했다.

 

백 대변인은 ··청은 굳건한 한미연합방위 태세를 바탕으로 북한의 도발에 적극 대응하고, 국민의 생명과 국가 안보를 한 치의 흔들림 없이 지킬 수 있도록 만반의 태세를 갖출 것임을 재차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어 안보문제에 대해서는 여야가 따로 있을 수 없는 만큼, 국회 차원에서도 초당적으로 긴밀한 협조가 이루어져야 한다는데 의견을 같이했다"고 강조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다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