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미, 3·1운동 세계기록유산 등재 캠페인 시작

- 작게+ 크게

Julie Go 기자
기사입력 2018-03-30

 

▲ 3·1운동을 세계기록유산으로 등재하기위한 캠페인이 미국에서 시작됐다. 사진: 31unesco.net  © 뉴스다임

 

일제강점기 제국주의 침략정책을 거부한 ‘3·1운동’을 UN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으로 등재하자는 캠페인이 미국에서 시작됐다.

 

여러 한인단체는 캠페인 활동을 위한 조직을 구성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서기로 했다.

 

지난 20일 LA한인타운에서는 LA한인회 등 한인단체 관계자 24명이 모여 3·1운동 UN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 등재를 위한 추진위원회를 구성했다.

 

추진위원회는 지난 2월 27일 한국에서 3·1운동 UN유네스코 기념재단이 출범한 것과 발맞춰 3·1운동의 역사적 의의를 미국 사회에 알린다는 방침이다.

 

3·1운동 UN유네스코등재 기념재단(31ununesco.net)은 이낙연·정운찬·황우여·장상·고건 등 전현직 국무총리, 반기문 전 UN사무총장 등이 고문으로 참여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다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