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개학 전날인 다음 달 5일까지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

- 작게+ 크게

여천일 기자
기사입력 2020-03-24

 

▲ 사회적 거리두기의 '정석'   사진: 김세곤 기자  © 뉴스다임

 

24일 정세균 국무총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를 재차 강조했다.

 

"한 사람의 방심이 다른 누군가에게는 회복할 수 없는 상처를 입히고 공동체를 무너뜨릴 수도 있다"며 "(개학 전날인) 4월 5일까지 정부는 모든 행정력을 동원해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에 나설 것"이라 밝혔다.

 

코로나19, 사회적 거리 두기, 정세균 관련기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다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