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카바페넴내성장내세균속균종 감염증' 증가, 질본 감염관리 강화 당부

- 작게+ 크게

김경희 기자
기사입력 2020-08-07

질병관리본부는 국내 카바페넴내성장내세균속균종(CRE) 감염증 발생 신고가 전년도 대비 꾸준히 증가하고 있어, 의료기관 및 지자체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CRE감염증이란 카바페넴계 항생제에 내성인 장내세균속균종에 의한 감염질환으로 주로 요로감염을 일으키며 위장관염, 폐렴 및 패혈증 등 다양한 감염증 유발한다.

 

CRE감염증은 2017년 전수감시 감염병으로 지정하여 관리하고 있는데, 전수감시로 전환된 후 매년 신고가 증가하고 있다.

 

특히, CRE 감염증 신고 중 고령 인구가 차지하는 비율이 지속적으로 증가하여 올 해에는 70세 이상이 전체 신고의 60% 이상에 달했으며, 요양병원 신고건의 비율도 2018년 4.0%에서 2020년 10%로 증가했다.

 

CRE 감염증은 치료에 사용할 수 있는 항균제의 종류가 제한되어, 의료기관 내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감염관리 원칙을 준수하는 것이 중요하다.

 

질병관리본부 정은경 본부장은 “의료기관 내 CRE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일선 의료기관 및 지자체에서 감염관리 원칙을 준수할 것”을 당부하며,  “앞으로도 의료기관 종별 특성에 맞춰 의료관련 감염병의 관리 체계를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다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