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식물과 함께 하는 생태힐링...코로나블루 극복 동참

- 작게+ 크게

노진환 기자
기사입력 2020-11-18

 

▲ ‘식물과 함께 하는 생태힐링’사진 사진제공:국립생태원  © 노진환 기자

 

환경부 산하 국립생태원은 코로나19 확산으로 나타나는 우울증인 코로나블루 극복에 동참하기 위해 서천군 취약계층 보호기관을 대상으로 ‘식물과 함께 하는 생태힐링’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이번 프로그램은 코로나19로 오랜 시간 놀이와 활동이 제약되어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어린이들이 식물을 통해 심리적 안정감과 활력을 찾길 바라는 마음에서 기획되었다.

 

'식물과 함께 하는 생태힐링’은 어린이들이 식물과 관련된 놀이를 통해 생태계에 대해 배우는 프로그램으로, 서천군 꿈터 지역아동센터 30여명의 초등학생들을 대상으로 국립생태원 직원들의 찾아가는 교육으로 진행됐다.

 

지난 4일에는 ‘식충식물 이야기’를 주제로 식충식물의 생존전략에 대해 알아보고, 끈끈이주걱 등 9종의 식물 관찰 후 함께 식충식물 화분을 만들어 보는 시간을 가졌다.

 

12일에는 ‘나의 반려식물 만들기‘를 주제로 심신안정에 도움이 되는 프렌치라벤더(Lavandula stoechas)를 직접 분갈이해보고 자라는 과정을 관찰하는 프로그램과 ‘곤충호텔 이야기’를 주제로 곤충들이 겨울을 날 수 있는 집을 만들고 곤충을 위한 식물 심기 및 곤충의 알, 애벌레, 번데기 등을 관찰해보는 시간을 가졌다.

 

국립생태원은 이번 행사 이외에도 지난 3월 코로나19 극복에 동참하고자 튤립 약 600본을 서천군 취약계층 보호기관(지역아동센터, 장애인복지시설, 노인요양시설)에 식재하고 튤립에 대해 알려주는 ‘봄꽃 나누기’ 행사를 진행한 바 있다.

생태힐링,국립생태원, 코로나블루 관련기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다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