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국립수목원, 아름다운 한국 전통정원 발굴 나서

- 작게+ 크게

노진환 기자
기사입력 2021-02-22

국립수목원이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와 한국 전통정원의 가치 발굴을 위해 공동연구를 추진한다.

 

양 기관은 2019년도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한국정원 발굴과 원형복원, 보존관리 등 활성화를 위한 공동조사를 진행했다.

 

이를 통해 경주 최부자댁, 나주 홍기창가옥 등 경상도 대표 정원 12곳과 전라도의 정원 12곳 등 아름다운 한국 민가정원의 특징이 잘 보존된 곳들을 발굴했다.

 

▲ 국립수목원 직원이 민가정원 현장조사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 : 국립수목원     ©뉴스다임

 

이번 연구는 경상도 지역을 시작으로 남한지역 주요 민가정원의 문헌, 현장조사, 식재기록 분석, 소유자 인터뷰 등의 방법으로 진행했다.

 

앞으로, 양 기관은 이미 등록된 문화재는 물론 등록되지 않은 민가정원을 3차원 입체(3D) 스캔, 360도 가상현실(VR) 기술 등을 활용해 '디지털 민가정원 '특별전시회를 계획하고 있으며, 민가정원 관리를 위한 식재관리 안내지침 보급과 더불어 문화재적 가치를 조명하고, 정원 문화재로 지정하는 방안을 추진할 계획이다.

한국전통공원,민가정원,3D스캔,가상현실 기술 관련기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다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