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도로 이용, 편리하고 안전하게...'스마트 복합쉼터’ 조성

- 작게+ 크게

노진환 기자
기사입력 2021-03-02

국토교통부는 올해 전국 8개소에 '스마트복합쉼터 조성사업'을 선정해 추진한다. 이를 통해 도로 이용자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편의시설을 제공하고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을 전망이다.

 

스마트복합쉼터는 국도변 졸음쉼터에 체험, 관람, 정보제공 등 이용자 편의를 위한 서비스를 복합적으로 제공하기 위한 사업으로 정부와 지자체가 공동으로 추진하는 협력 사업이다.

 

작년 첫 시범사업을 실시, 부안군·고흥군·하동군·인제군·옥천군 등 5개소를 선정, 오는 연말 준공을 목표로 공사하고 있으며, 올해에는 사업을 확대해 전국 8개소를 선정했다.

 

▲ 자료제공 : 국토교통부  © 뉴스다임

 

올해 새롭게 추진하는 스마트복합쉼터 8개소의 주요 내용은 괴산 운전 쉼, 마음 쉼 스마트복합쉼터는 함께 머물고 즐기는 내륙 교류 거점지로 사물인터넷(IoT) 기술 융·복합을 통한 스마트 혁신기술을 통해 운전자 및 관광객 재충전 기회를 제공할 수 있는 사업지다.

 

김제 새만금지평선 스마트복합쉼터는 변산국립공원과 새만금지역진입 관문으로 지역 상생발전에 기여하는 공동공간을 제공할 수 있는 사업지다.

 

이는 오랫동안 유휴시설로 방치돼 있는 곳을 활용, 지역 주민의 삶과 문화 콘텐츠가 있는 주민편의형 휴게공간이자 지역 자원을 활용한 판매·홍보·체험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복합공간으로 지역의 새로운 랜드마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남해 두모마을 스마트복합쉼터는 남해 대표 지역 관광지인 금산두모지구 탐방로 길목에 위치, 지역의 정취와 힐링, 쉼이 함께 할 수 있는 휴게공간을 제공할 수 있는 사업지다.

 

두모마을은 남해 주요 관광지와 각종 체험시설을 운영하고 두꺼비·유채꽃 축제 등을 자체 개최하는 등 남해지역의 화합과 단결의 대표적인 마을로 특산물판매장과 홍보관, 카페 설치로 일자리 창출과 지역의 균형발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산청 머뭄 스마트복합쉼터는 서부경남의 남북 교통의 중요 경유지로서 지역 방문객을 연결·수용하고 체류시킬 수 있는 교통과 관광·문화가 어우러진 복합공간을 제공할 수 있는 사업지다.

 

단종의 향기를 품은 영월 스마트복합쉼터는 교통량에 비해 휴식공간이 부족한 지역에 위치해 수려한 자연경관을 배경으로 쉼터를 제공할 수 있는 사업지다.

 

특히, 국도변에 있는 친수공간을 활용, 지역주민과 관광객에게 휴식공간을 제공하고, 특산물 판매장, 체험시설 등의 운영을 통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

 

더(THE) 영광 스마트복합쉼터는 기존 국도의 쉼터 부재와 칠산대교 개통으로 인한 수요증가, 지역 관광산업 확대 등으로 지역의 활력을 부여할 수 있는 가능성이 높은 사업지다.

 

이곳은 스마트 기술을 적용한 휴게시설로 도로 이용자들에게 휴식과 문화공간을 제공하며, 영광군 주요 육성 산업인 해양관광산업 및 e-모빌리티 산업을 연계함으로서 도시 경쟁력과 주민 삶 만족도 향상에 이바지 할 것으로 기대된다.

 

울진 금강송 스마트복합쉼터는 울진과 봉화의 연결구간에 위치하여 통고산휴양림 등의 주변 관광지와 우수한 자연경관을 다양하게 연계할 수 있는 지역 거점공간을 제공할 수 있는 사업지다.

 

횡성 우천 새말문화 스마트복합쉼터는 원주·횡성·평창의 교차지역에 위치하고 수도권과 1일 생활권을 갖는 지리적 요충지로 지역 관광지와 연계성이 높은 사업 대상지다.

 

이곳은 로컬푸드 판매장, 전시장, 팝업스토어, 전기차 체험장 등의 공간을 제공하며 특히 지역민 우선 고용으로 지역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선정된 사업은 1개소 당 약 30억원 이상 사업비를 투입할 계획이며, 사업을 성공적으로 조성·운영하기 위해 국책연구원, 학계 등 전문기관 협업을 통해 경관과 조화되는 건축 디자인, 지역주민이 참여하는 지속가능한 운영 방안 등 다양한 컨설팅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3~4월 중 지자체와 관할 도로관리청간 사업별 추진방안 협의를 실시하고, 5월부터 각 쉼터의 구체적인 모습을 그릴 수 있는 설계를 거쳐, 금년 말 공사에 착수할 예정이다.

 

특히, 이 쉼터가 주변지역과 조화롭게 어우러질 수 있도록 입지, 풍광 등을 고려해 설계공모를 진행하고, 수소차 충전소 설치·운영 방안에 대해서도 지속 논의할 계획이다.

 

향후, 22년 스마트복합쉼터가 계획대로 준공될 경우, 일반국도 이용자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졸음쉼터 시설의 제공뿐만 아니라, 이 사업이 지역거점 시설로 발전되어, 지역 균형 발전과 일자리 창출 및 농어촌 소득 증대의 마중물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다임. All rights reserved.